리더경제뉴스

설 연휴 국립자연휴양림 빈대 확산 막는다…긴급점검·방제 실시

입력 : 24.02.08 11:48|수정 : 24.02.08 11:48||댓글 0
객실 시트 날마다 교체…스팀 고열 청소·화약약제 살포도

설 연휴 빈대 확산 방지를 위한 자연휴양림 긴급 점검이 실시된다.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는 제주특별자치도 지역에 빈대가 출몰함에 따라 빈대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설 명절 전까지 전국 45개 국립자연휴양림 내 시설물에 대한 집중점검과 방제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김명종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왼쪽)이 빈대 출몰 예방 긴급점검 및 방제 작업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이번 점검은 지난 5일 제주특별자치도의 자연휴양림 내 일부 숙박시설에서 빈대가 출몰함에 따라 설 연휴를 맞아 전국의 자연휴양림을 찾는 이용객이 급증할 것에 대비해 선제적으로 이뤄진다.
 

이번 설 연휴 기간인 9일부터 12일까지 전국의 국립자연휴양림에 숙박과 야영을 예약한 인원은 2만 명에 이른다.
 

이번 긴급 점검에서는 전국 45개 국립자연휴양림의 모든 객실을 정밀 점검하고 스팀 고열 청소기를 이용한 물리적 방제가 실시된다.
 

또한 환경부에서 승인된 약제를 객실 내 침구류 사이와 벽틈에 소량 살포하는 화학적 방제도 진행된다.
 

객실 내 빈대 징후를 확인하기 위해 날마다 시트 교체와 청소작업 때 빈대가 숨을 수 있는 장소 등을 세심하게 살펴 설 연휴 기간 자연휴양림을 찾는 이용객의 안전을 도모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는 30여 년 만에 국내에 빈대가 재출몰한 지난해 11월 이후 철저한 방제로 현재까지 전국 45개 국립자연휴양림 내 시설에서는 빈대의 출몰이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김명종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은 “
빈대 예방 및 퇴치를 위해 객실 시설물을 철저히 점검하고 방제해 설 연휴 안심하고 국립자연휴양림을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문의: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휴양지원과(042-580-5556)
 


OPEN 공공누리 제 1유형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저작권정책담당자안내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기사 이용 시에는 출처를 반드시 표기해야 하며, 위반 시 
저작권법 제37조
 
 
 

 및 
제138조
 
 
 
 
 
 
 

 에 따라 처벌될 수 있습니다.
<자료출처=정책브리핑 www.korea.kr>
ⓒ 리더경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 주제와 무관한 댓글, 악플은 삭제가 될수 있습니다.등록
리더를 위한 리더 경제 뉴스입니다.
등록일자 : 2022.01.23 발행일자 : 2022.01.21
인터넷 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아54125  제호 : 리더경제뉴스
발행인 : 이상규 | 편집인 : 이상규
대표이사 : 이상규  |   주소 :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82길 47, 송창빌딩 2층 리더경제뉴스
Tel : 02-514-2999   업체명 : 리더경제뉴스
청소년 보호 책임자
성명 : 이상규 대표
소속 : 리더의마케팅
전화 : 02-514-2999
이메일 : CEO@leadermarketing.biz

Copyright 리더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